haksoolforum_header.jpg

Total 755
불교 초기에는 모든 출가승려들은 와발, 혹은 철발을 들고 산 속의 나무 밑이나 동굴에서 나와 성안으로 가서 걸식을 하였다. 부자나 가난한 집을 가리지 않고 그릇에 가득 차지 않더라도 적당한 양이면 돌아와서 오전 중에 식사를 마쳐야 한다. 1일 1식 의 원칙을 반드시 지키며 정오에서 다음날 일출까지는 비시(非時)라 해서 음식..
만(卍) -‘길상’ 상징 사찰 또는 불교를 상징하는 만(卍)자는 원래부터 글자는 아니었고 일종의 기호였다고 한다. 길상해운(吉祥海雲), 길상희선(吉祥喜旋)이라 해 길상을 의미했다. 부처님 가슴에 훌륭한 사람의 모습인 ‘卍’자 모양이 있으니, 길상해운이라고 한다. 부처님 가슴에 길상스러운 모습이 있고, 이 모습이 卍자라..
불상들은 특정한 손모양을 하고 계신 경우가 많은데, 나름대로의 깊은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부처님의 손모양은 인상(印相)이라 하여 그 부처님의 서원이나 공덕, 몸소 증득하신 경지, 등 겉모습만으로 쉽게 표현하기 어려운 내면적인 면모를 드러내는 것으로서, 손가락의 모양만으로 표현하는 것을 수인(手印)이라고 합니다. 수..
불상의 신체적 특징은... 우주와 인생의 최고 진리를 깨달은 분으로서 석가모니 부처님은 고귀한 인품과 원만한 덕성뿐 아니라 남달리 출중하고 수려한 용모의 소유자셨다고 합니다. 불상을 제작해온 사람들의 입장에서는 부처님의 외모 이외에 일반인에게서는 찾아볼 수 없는 초인적인 성품까지도 담..
사찰(寺刹)은 절, 도량(道場), 가람(伽藍)이라고도 하는데, 부처님을 모시고 예배드리는 곳일 뿐 아니라 스님들이 공동생활을 하며 수행을 하는 곳이고, 불교의 대중적인 교화활동이 벌어지는 곳입니다. 우리 불자들의 입장에선 사찰은 불.법.승의 삼보가 깃들어 있는 신성하고 거룩한 신행의 요람이자 불법의 전승과 전파가 이루어지는 ..
○ 도량석(道場釋) 사찰에서 인시(새벽3~5시)가 되었을 때 목탁을 치며 사찰 곳곳을 돌아 도량의 호법성중과 대중스님 및 일체중생에게 기상시간을 알려 혼미한 정신을 물리치게 하고, 도량의 정토화로 일체중생이 성불하기를 염원하는 의식을 말한다. 즉, 사찰에서 새벽예불을 올리기 전에 도량을 깨끗하게 하기 위해 치르는 의식을..
스님들은 삼의일발이 전재산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말은 스님이 되면 세 벌의 옷과 한 벌의 바루로 생활 한다는 뜻입니다. 여기서 세 벌의 옷이란 세 가지의 가사를 일컫는데 대가사.중사가. 소가사를 말합니다. 가사는 범어 카사야의 음을 딴 용어로 왼쪽 어깨에서 오른쪽 겨드랑이 밑으로 걸쳐 입는 불교의 법복입니다. 인도에..
한국불교의 역사를 통해서 후세의 우리들에게도 귀감이 되고 있는 훌륭한 스님들은 이루 헤아릴 수 없기 때문에 그 가운데에서 특히 몇 분만을 골라서 거론하기는 대단히 어렵습니다만, 우리 불자들이 꼭 기억해둘 만한 분들을 꼽아보겠습니다. 삼국시대에는 고구려의 승랑(僧郞)과 담징(曇徵), 백제의 겸익(謙益)과 혜총(慧聰), ..
법당은 전면에 문이 셋이 나란히 있고 양쪽 측면에 문이 하나씩 모두 다섯개가 있는데 전면의 문중 가운데 있는 문을 어간문이라 하며 이 문으로는 불자들은 출입할 수 없으며, 어간문의 좌우문이나 측면 문을 이용하여 출입하여야 한다. ① 어간문을 중심으로 왼쪽 문으로 들어갈 때는 왼발을 먼저, 오른쪽 문으로 들어갈 때는 오른발이 먼..
우리나라 사찰음식은 약 1600 여 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불교가 이 땅에 뿌리를 내리면서 나타나기 시작한 것이다. 불교의 식생활에서 아침공양은 오전 중에 반드시 마쳐야 하며‘일일일식(하루에 한 끼만 먹음, 一日一食)’이 원칙이었다. 부처님은‘깨 한 알과 쌀보리 한 톨’로 연명하셨다고 한다. 적게 먹는 소식을 강..
불교에서의 인사법은 다양하다. 합장도 있고, 반배도 있으며, 큰절도 있다. 두 손을 모아서 예를 올리는 합장과 반배와는 달리 큰절은 오체투지(五體投地)를 해야 한다. 오체투지는 불자가 아닌 일반인이 하는 큰절과는 다소 차이가 있다. 오체투지란 몸의 다섯 부분을 땅에 닿게 하는 인사법이다. 한없이 자신을 낮..
여자신도를 보살이라고 부르는 의미 보살은 깨달음의 경지를 이루기 위해 자신의 수행과 함께 끊임없이 중생제도하기를 서원하는 자를 말합니다. 대승불교에서는 깨달음을 목표로 하는 보살행을 여러 보살의 활약상으로 표현합니다. 즉 크나큰 자비를 중생으로 위해 행하는 관세음, 바다와 같은 지혜를 중생을 위해 행하는 문수보살, ..
1. 여래(如來) : 여래란 말은 如來如去를 줄인 말입니다 여如는 진리라는 뜻을 가졌으므로 여래는 진리로 오신분 진리로 가신분입니다 2. 응공(應供) : 세상사람들의 공양을 받을 수있는 분 입니다. 그래서.. 나도 밭을 간다..하고 자신있게 답변하셨던 것입니다. 3. 정변지(正遍智) : 정등각자正等覺者라고..
스님이란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면서 부지런히 수행하는 출가 수행자를 높여 부르는 우리말인데, 그 어원에 대해서는 두 가지 설이 있다. 첫째 스승님에서 스님이 되었다는 것이다. 출가 수행자들은 자기의 스승을 높여 ‘사승(師僧)’즉 스승님이라 하다가, 자연스럽게 ‘스님’이라 하게 되었다. 또한 출가 수행자들이 불교 ..
안거란 수행자들이 유행(遊行)을 잠시 중단하고, 3개월 동안 일정한 장소에 머물며 수행에 전념하는 것을 말한다. 안거제도는 인도 고대 종교인들의 관습이었는데, 부처님께서 재가 불자들의 건의를 받아들여 제정하신 것이다. 안거를 행하게 된 연유는, 장마철에 폭우가 쏟아져 내리면 도로가 유실되거나 다리가 끊겨 탁발하는..
   31  32  33  34  35  36  37  38  39  40